통영·고성 이군현

시각장애인을 위한 홈페이지 사용 안내

  • 홈페이지를 이용하실 때는 홈페이지의 헤딩간 이동을 이용하시면 편리합니다.
  • 키보드의 탭키를 이용하시면 링크간의 이동이 가능합니다.
  • 다음의 컨텐츠 바로가기 메뉴를 통해서 원하시는 정보로 쉽게 이동이 가능합니다.

메인메뉴

플래시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필요합니다. 메인 메뉴
플래시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필요합니다. 서브플래시

본문영역

글읽기

제목
[한산신문] 97년 전 오늘 통영의 외침, 대한독립만세! (2016.03.01)
이름
관리자
등록일
2016-03-02

 

97년 전 오늘 통영의 외침, 대한독립만세!

3.1절 기념식 및 시가행진 강구안 문화마당서 가져

 111

 

 

통영시는 지난 1일 제97주년 3․1절을 맞아 ‘통영만세운동’을 재조명하고 순국선열의 위업을 계승 발전시켜 나가는 한편 자라나는 후손들에게 애국심을 고취하고자 ‘3․1절 통영만세운동 기념행사’를 3‧1동지회와 공동 주관으로 강구안 문화마당 일원에서 개최했다.

기념식에는 공무출장 중인 김동진 통영시장을 대리해 정연재 부시장이 참석했으며 고석윤 3․1동지회 회장을 비롯하여 이군현 국회의원, 강혜원 통영시의회의장, 천영기 도의원, 시의원, 독립유공자 유족, 관내 보훈단체장, 기관단체장, 시민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식전공연 남해안별신굿 보존회의 순국선열 진혼제를 시작으로 경과보고, 정연재 부시장의 기념사, 3.1동지회 고석윤 회장의 추모사, 이군현 국회의원의 격려사, 삼일절 노래제창, 만세삼창, 시가행진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3․1동지회 고석윤 회장은 “선조들의 매운 절개와 꽃다운 의기가 살아 숨쉬는 곳이 통영이다. 선조들께서 꿈꾸셨던 사랑과 평화의 나라가 길이 빛나도록 하자”고 말했다.

이군현 국회의원은 “깨어있지 않으면 다른 나라의 속국이 될 수 있다는 것 기억해야 한다. 우리가 각자 맡은 바 책임을 다할 때 대한민국은 세계의 자랑스러운 나라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념식을 마친 참석자들은 “대한민국 만세! 대한독립 만세!”를 외치며 문화마당~우리은행~제일은행~문화마당 코스로 시가행진을 가졌다. 

 

222
  

444 

  


해당 기사 바로가기

 
첨부파일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정책 및 홈페이지정보 영역

모바일 홈페이지 QR코드
  • 홈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2013. leekh.or.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