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고성 이군현

시각장애인을 위한 홈페이지 사용 안내

  • 홈페이지를 이용하실 때는 홈페이지의 헤딩간 이동을 이용하시면 편리합니다.
  • 키보드의 탭키를 이용하시면 링크간의 이동이 가능합니다.
  • 다음의 컨텐츠 바로가기 메뉴를 통해서 원하시는 정보로 쉽게 이동이 가능합니다.

메인메뉴

플래시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필요합니다. 메인 메뉴
플래시를 지원하는 브라우저가 필요합니다. 서브플래시

본문영역

글읽기

제목
[보도자료] 이군현 의원! 「(주)천해지」조선, 경영정상화를 위한 긴급 간담회 개최 (2014. 8. 19)
이름
관리자
등록일
2014-08-19

이군현 의원! 「(주)천해지」 조선,

   경영정상화를 위한 긴급 간담회 개최   
  


이군현 사무총장은 18일 오후 2시, 국회의원실에서 세월호 침몰사고 이후 지난 7월 14일 법정관리에 들어간 '(주)천해지' 조선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긴급 간담회를 열었다.

 

(주)천해지 조선은 매출규모 1,000억원(2013년 기준), 직원 140명, 그리고 협력업체를 포함하면 약 1,300명이 관련해서 종사하는 기업으로 고성 경제의 중요한 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

 

먼저 장도선 천해지 조선소장의 현황보고에 이어 임재협 천해지 법정관리인은 '천해지는 대우조선해양과 삼성중공업의 최우수 협력업체로 선정될 정도로 높은 기술력과 납기일 준수, 안정적인 협력업체 관리 등으로 경쟁력이 높은 기업'이라고 밝히면서 '천해지의 기업 정상화를 위해서는 대우조선해양의 2014년 및 2015년도 물량 조기배정이 시급하다'며 지원을 요청하였다.

 

이군현 사무총장은 '천해지의 경우에 경영정상화가 되지 않는다면 임직원 및 협력업체직원 1,300여명이 실직에 직면하는 등 고성 지역경제에 심각한 영향을 줄 수 있다'며 하루속히 새 주인을 찾거나 경영정상화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의 송문선 부행장에겐 '유동성 확보를 위한 자금지원'과 주고객사인 대우조선해양의 고재호 사장에게 '2015년 등 향후 충분한 물량확보'를 당부하며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하학렬 고성군수, 최을석 고성군의회 의장을 포함하여 임재협 천해지 법정관리인, 장도선 천해지 조선소장, 주채권은행 관계자로 송문선 산업은행 부행장, 정용석 산업은행 기업구조조정부장, 주요고객사로 고재호 대우조선해양 사장, 신오균 대우조선해양 상무가 참석하였다.

정책 및 홈페이지정보 영역

모바일 홈페이지 QR코드
  • 홈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copyright 2013. leekh.or.kr All Right Reserved